2019년 8월 중순 무렵에 애틀랜타에서 실제로 발생한 대화 실제로 발생한 대화

제프리 와딩튼: "과민성 방광은 삶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정도로 너무 자주 소변을 보려는 느낌을 갖는 그런 상태다. 아울러 타잔은 10원짜리 팬티를 입고 20원짜리 칼을 차고 노래를 한다. 나무아비타불..."

제나 프레슬리: "불들어 왔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