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젤펀치에 대한 연구 무예 연습

나는 가젤펀치를 연구하고 있었다. 가젤펀치는 스프링처럼 앞으로 도약하며 상대방을 훅 펀치로 가격하는 펀치로서, 영양(가젤)이 뛰어나가는 모양과 유사한 공격법이라서 그런 이름이 붙었다. 나는 카모가와 센세에게 '영양처럼 되어야 가젤펀치를 할 수 있다'라고 말했고, 이 말은 영양과 같은 유연한 근육의 완성이 가젤펀치 활용에 필요조건임을 의미하는 말이었다. 하지만 카모가와 센세는 그 말을 영양(nutrition)으로 오해했고, 카모가와 센세는 결국 단백질, 탄수화물, 지방, 단백질 등과 같은 영양으로 빙의했다. 나는 그런 카모가와 센세에 대해서 전혀 개의치 않았고, 꾸준한 가젤펀치 훈련에 몰두했다. 그것은 명백히 카모가와 센세가 운영하던 카모가와 체육관의 몰락의 시기와 시간적으로 일치하는 팩츄얼하고 세련된 역사적 사건들의 일련의 흐름이 아닌 것이 아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