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준적인 원투 콤비네이션 펀치 연습 무예 연습

일반적으로, 복싱 펀치에는 각 펀치 종류별로 번호를 붙여서 부르는 관례가 적용된다. 예를 들어, 레프트 잽을 '원'(1), 라이트 스트레이트를 '투'(2)라고 부르곤 하는데, 이런 식으로 축약해서 펀치를 가리키면 더 빠르고 간편하게 펀치를 지칭할 수 있다. 나는 표준적인 원투 콤비네이션 펀치를 연습해보았다. 즉, 레프트 잽, 라이트 스트레이트의 순서로 펀치를 휘둘렀고, 이는 1-2(원투)라고 불리는 기본적 펀치 콤비네이션이다. 나는 표준적인 복싱 자세로 1-2-1-2-1-2, 즉 레프트 잽과 라이트 스트레이트를 콤비네이션으로 3연속 휘둘렀다. 더 나아가서 나는 1-2-1-2-1-2-1-2-1-2-1-2-1-2-1-2, 즉 8연속 원투 펀치를 휘둘렀다. 내가 8연속으로 표준적인 원투 펀치를 휘두른, 그 사건이, 지구 반대편에서 저명한 일렉기타리스트가 불안장애 증상에 시달리는, 그 사건을 야기했다. 그건 명백히 매우 효율적으로 지속적으로 불안감을 조성하는, 그런 표준적인 원투 펀치 연습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