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진스텝을 밟으며 레프트 잽 연습하기 무예 연습

나는 전진스텝을 밟으며 레프트 잽을 날리는 연습을 하고 있었다. 그 때 내가 분신술로 정확히 같은 시간에 전혀 다른 장소에서 M4소총을 손에 쥐고 오른 손으로 M4소총을 들어 몸통에 받친 채로 탄환을 장전하기 위해 왼 손으로 M4소총에 탄환을 장전하는 조작을 하는, 그 사건이, 킷트 파인 교수가 선하품을 하는, 그 사건을 야기했고, 그 사건은 곧이어, 멜라니아 트럼프가, 나의 또 다른 분신과 함께 손을 잡고 고급 호텔의 더블베드룸으로 들어가는, 그 사건을 야기했다. 한 편, 그 무렵에 조 바이든은, 무엇이든지 장로교 목회자인 것은 어떤 부피 30000 세제곱 센티미터짜리 염소똥 덩어리와 동일하다는 것을, 믿었다. 아울러 그 무렵에, 멜라니아 트럼프는 나의 계좌로 '이체- 이이이체- 이-체-'라고 소리를 내면서 현금 전송을 시도했다...라고 한다면, 내가 너희들도 '와따따따뜨겐-'이라고 소리지르면서 5.11 + 0.77 = 5.88이라는 단순한 소수점의 덧셈 문제를 풀 수 있다는 것을 믿게 하기 위해, 궁시렁궁시렁...
결론은 전진스텝을 밟으며 레프트 잽 연습했다는 것- 이체- 이이이체- 이-체-